가엾은 별똥별

가엾은 별똥별 -  엘리제를 위하여 - 베토벤 

어느 상쾌한 여름 저녁 비올라는 떨어지는 별을 하나 봅니다. 밖으로 나간 비올라는 별이 다친 것을 발견하고 떨어진 별을 방으로 데려가 상처가 낫도록 돌봐 줍니다. 별은 밤중에 깨어 나고 밖에서는 별 무리들이 작은 별을 데리러 옵니다.